• 즐겨찾기 추가
  • 2020.05.28(목) 16:57
이탈리아 축구, 8월20일 종료…새 시즌 9월1일 개막
남도미디어 namdom9600@naver.com
2020년 05월 21일(목) 14:46
이탈리아 세리에A가 늦어도 8월20일까지 잔여시즌을 마무리한다는 목표를 세웠다. 이탈리아축구협회(FIGC)는 20일(현지시간) 회의를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으로 중단 중인 2019~2020시즌 프로축구의 종료 데드라인을 8월20일로 설정했다. 세리에A, 세리에B, 세리에C는 늦어도 8월20일까지 모든 일정이 막을 내린다. 아울러 FIGC는 2020~2021시즌을 9월1일에 개막하기로 결정했다. 이 경우 선수들은 2주에도 못 미치지 짧은 휴식기만을 가져야한다. 이탈리아 내 이적마감시한은 8월31일로 설정했다. 팀당 12~13경기씩 남겨둔 세리에A는 6월 중순 재개를 목표로 두고 있지만 아직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 계획대로 진행될지는 불투명하다. 이탈리아 정부는 28일 세리에A를 포함한 프로축구의 재개 여부를 발표할 방침이다. FIGC는 재개 시점이 예상보다 늦춰지거나 재개 후 다시 중단되는 상황이 벌어지면 우승팀과 강등팀, 유럽클럽대항전 출전팀을 가리기 위해 플레이오프제 도입도 검토하기로 했다. /뉴시스
남도미디어 namdom9600@naver.com
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